로고

화성문화원, '지역문화 아카이브 현황과 활용방안 ' 학술대회 개최

-화성의 마을과 역사문화를 보존하고 계승하는 방안 모색

Eco-Times | 기사입력 2023/11/09 [15:47]

화성문화원, '지역문화 아카이브 현황과 활용방안 ' 학술대회 개최

-화성의 마을과 역사문화를 보존하고 계승하는 방안 모색

Eco-Times | 입력 : 2023/11/09 [15:47]

 

 

화성문화원(원장 유지선)은 15일(수) 오전 10시, 화성문화원 1층 다목적실에서 “지역문화 아카이브 현황과 활용방안”에 대한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재개발로 사라져가는 화성의 마을과 역사문화를 보존하고 계승하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학술대회는 전북대학교 윤동환 교수가 좌장을 맡아 발표 및 종합토론으로 진행된다.

 

먼저 <1부>10:00~12:30 에서는 “지역문화 아카이브 현황과 활용방안”에 대한 주제로 평택문화원 평택학연구소 최치선 상임위원, 이천문화원 이동준 사무국장, 광명문화원 광명학연구소 민성혜 소장이 각각 아카이브 사업 사례를 들어 발표하고 신대광 지역사교육연구소장, 부천문화원 신재훈 팀장, 한국외대 대학원 정보기록학과 최정은 강사 등이 출연해  종합토론으로 진행된다.

 

오후 1시반 부터는 <2부>“화성지역 무형문화유산 전승 현황과 발전 방안”에 대해 화성시 홍태한 문화재위원, 경인교육대 음악교육학과 김혜정 교수, 한양대 문화재연구소 이경덕 교수가 각각 화성지역 무형문화유산을 사례로 발표하고 안양대 류호철 교수, 수현초 조경숙 교사, 한양대 문화인류학과 신동욱 박사가 참여하는 토론이 4시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이날 발표된 내용은 향후 제4집 화성학총서로 발간될 계획이다.

 

화성문화원 유지선 원장은 “100만 메가시티 화성시가 최우선 과제로 삼아야 할 것은 지역문화의 보존과 계승 발전이다.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지역의 역사 문화발전과 애향심을 고취하는 계기가 되어 지역문화를 중심으로 균형 있게 발전하는 화성시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화성문화원은 급격하게 도시화 되어 가면서 사라져가는 화성시의 전통 지역문화를 기록하고 보존해 후대에 전해주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생태환경뉴스 Eco-Times / 홈페이지: eenews.kr

Eco-Times 박래양 기자 lypark9732@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